F1바라기 이야기2010.06.03 22:26

KAVO에서 F1 그랑프리 우승자를 맞추면 상품을 주는 이벤트를 진행합니다.

로또군요! 무료 로또!

기간은 5개월 동안 진행되고, 총 9경기의 우승자를 맞추면 되는 이벤트입니다.

F1 이변이 자주 발생하는 스포츠이긴 하지만, 통계적으로 나와있는 기록을 보면 어느 정도 우승자를 점칠 수 있을 겁니다. 그리고 최근 떠오르는 팀들을 주의 깊게 점찍는 것도 좋은 방법일 겁니다.

F1의 규칙을 따지는 것은 어렵잖아요. 그냥 누가 이길까!! 이것만 생각하자고요!

원래 자기가 좋아하는 선수를 버리고 다른 선수를 지목하는 사람도 꽤 나오겠군요!!!ㅋㅋ

이벤트에 해당되는 경기는 아래와 같습니다. 

R8 6월 13일 캐나다 그랑프리 [몬트리움]
R9 6월 27일 유럽(스페인) [발렌시]
R10 7월 11일 영국 [실버스톤]
R11 7월 25일 독일 [호켄하임]
R12 8월 01일 헝가리 [부다페스트]
R13 8월 29일 벨기에 [스파]
R14 9월 12일 이탈리아 [몬자]
R15 9월 26일 싱가포르[싱가포르]
R16 10월 10일 일본 [스즈카]

우승자를 이미 예견한 도사분들!!!, 그냥 난 앞도 뒤도 안 보고 내가 좋아하는 사람만 찍겠다는 분들!!! 

'Enjoy Formula 1' -> 'Event 게시판'을 클릭하세요!

경품은 포뮬러원 코리아 그랑프리 입장권/기아 포르테 쿱/브리지스톤 타이어 세트/베스킨라빈스 기프트콘이 있는데 아마도 제일 관심사는 바로 기아 포르테 쿱이겠죠? 아마도 전 경기를 모두 맞추거나 가장 많이 맞춘 분에게 돌아 간다고 합니다! 브릿지스톤 타이어 세트는 두번째로 많이 맞춘 분에게 돌아간다고 합니다! 

설마 매회 다 맞추 겠어? 응??
[이러다 진짜 나오면 OTL]

포뮬러원 코리아 그랑프리 입장권은 매회!!! 매회!!! [한번만 맞춰도 로또!]

매 라운드가 끝나는 화요일에 추첨해서 수요일에 공고한다고 합니다.

어서어서 많이들 참여하세요!!



Posted by Steve J.U. Lee

댓글을 달아 주세요

모터스포츠 소식2010.05.27 09:19

                                                            본 글은 제 개인 블로그인 http://kdrive.tistory.com에 동시 게제됩니다.



                                                                                                  
CJ O 레이스의 "스타" GM대우 레이싱팀.

 

CJ O 슈퍼레이스는 올해의 첫 경기를 일본에서 개최 하기로 결정하고 526일 홈페이지를 통해 경기 일정을 전격 발표했다.

 

아직까지 CJ O 슈퍼레이스, DDGT, 스피드 페스티벌등 프로/아마추어 모터 레이스가 경기장 문제로 개막전 조차 치루지 못해 수 많은 레이싱 팬들의 이탈과 스폰서들의 축소로 모터 스포츠 침체기를 겪는 상황 속에서 결국 국내최고 간판 프로 경기인

슈퍼레이스가 국내가 아닌 해외(일본)에서 열리는 것은 꽤나 큰 충격이 아닐 수 없다.

 

모터스포츠 최고 대회인 F1이 열린다는 나라에서 변변한 경기장 조차 없어서 프로 레이스가 이웃나라까지 원정 경기를 해야

한다는 소문은 결국 현실이 된 것 이다. 아래는 CJ O 슈퍼레이스 홈페이지(www.superrace.co.kr)에 나와있는 공지사항이다.

 


2010년 슈퍼레이스 일정과 관련하여 공지하여 드립니다.

국내 사정 상 늦은 공지로 인해 선수 및 팬, 모터스포츠 관계자 분들께 불편을 드리게 되어 죄송합니다.

 

우선 2010년 전체 시리즈 일정 중 일본 오토폴리스 경기를 공지하며, 이후의 일정은 추후 공지하도록 할 예정입니다. 전 시리즈 경기를 공지하지 못하는 점을 양해 부탁드립니다.

 

[일본 오토폴리스 경기 개요]

1. 일정: 7 3(), 4()

2. 장소: 일본 오토폴리스 서킷

3. 개최 클래스: 슈퍼6000, 현대자동차 제네시스쿠페 클래스, 슈퍼2000, 슈퍼1600

4. 특이사항: 일본 경기는 슈퍼레이스 시리즈 중 2회의 경기를 개최 함.(1라운드, 2라운드 동시 개최)

5. 엔트리 접수: 5 27() ~ 6 3(). 필히 접수기간을 지켜주시기 바랍니다.

6. 일본경기관련 세부사항은 추후 공지하도록 하겠습니다.


 

CJ O 슈퍼레이스는 국내 최대 규모의 레이스 대회이며 국내 최초 후륜 스포츠카 제네시스 쿠페의 원메이크 대회를 포함하여

국내 최대 배기량인 스톡카(6,000cc)레이스와 Super 1600(1,600cc) 2000(2,000cc)클래스의 시합을 치루는 대회이다.

                                                                               


                                                                                               2008년 국내 최초로 선보인 스톡카 레이스.

 

 

특히 2008년 처음 선보인 6,000cc V8엔진을 갖춘 스톡카 레이스는 500마력을 훌쩍넘는 출력으로 최고속 340km/h 이상을

달릴 수 있는 그야말로 국내 최고봉 레이스다. 또한, 슈퍼레이스 3연패에 빛나는 스타 GM대우 레이싱팀도 빼 놓을 수 없다.

 

이러한 국내 최대 레이스가 "어쩔 수 없는 이유로" 일본에서 열리게 되었다는 것은 너무도 아쉽다. 서킷이 없는 것도 아닌데

국내 유일 경기장의 일방적인 횡포에 의한 결과라는 점은 아쉬움을 넘어 언성을 사기에 충분하다.

 

하지만 이미 확정된 사안에 대해서 더 이상 왈가왈부 할 필요는 없다. 어차피 올해 영암의 자동차 경기장이 완성된 이후에는

지금 횡포를 부리는 그들의 입지는 줄어들다 벼랑을 향해 달릴 수 밖에 없으니 그때 말로를 지켜보면 될 것이다.

 

아래는 7 3일부터 2일간 CJ O 슈퍼레이스가 펼쳐질 일본 오토폴리스 서킷 코스 데이터이다. (www.autopolis.jp에서 발췌)

 

902m 직선 구간과 다양한 R값이 존재하는 서킷은 스톡카들이 제 성능을 내기에 충분해 보이며, 국산 최초의 후륜 스포츠카

제네시스 쿠페 원메이크 레이스가 해외에서 열리는 것은 그 나름의 의미가 있다고 할 수 있겠다. 더욱이 일본이라면 말이다.

 

일본은 과거 우리나라에 자동차 기술을 전수(협력)해준 나라 중 하나이며 우리가 넘어야할 나라이기 때문이다.

 

사실 오토폴리스외에도 말레이시아 세팡서킷과, 도요타의 홈 경기장인 후지 스피드웨이와, 스즈카 서킷도 고려 했다고 하나

특별히 오토폴리스로 결정된 이유는 알 수 없다.

            



오토폴리스 서킷은 과거 F1레이스를 위해 프로젝트를 추진한 적 있는 국제규모의 서킷이기에, 기존 국내의 서킷과는 비교가 되지 않는다. 서킷의 관리조차 잘 안되고, 청소차량조차 없는 모 경기장 과는 요즘 말로 "넘사벽".

 

안전시설부터 계측 시스템 관중석 및 부대시설까지 차원이 다르다는 것이다. 그야말로 레이스를 하기 최적의 조건이라는 것.

 

다만 원정비용을 포함해 임대료(1시간 임대료 기준 토요일: 430만원, 일요일:620만원)가 부담이 되는 것은 분명한 사실이다.

 

하지만, 이번 결정의 원인과 그간 고생한 레이서 및 모터스포츠 관계자들의 고충을 생각 해 보면 지금 당장 부담은 될지언정

향후 경기장의 "횡포"에 무릎 꿇지 않고 다른 대안을 통해 문제를 해결해 나가는 것은 좋은 "전례"가 될것으로 생각된다.

 

씁쓸한 이유로 원정을 가게 될 7월의 CJ O 슈퍼 레이스가, 잘 치루어지기를 바라며 마음 고생 많이 했었을 CJ O 슈퍼 레이스

프로모터 관계자들에게 심심한 위로의 말을 전하며 글을 마치려 한다. 한국 레이스가 일본의 열도를 뜨겁게 달구길...화이팅!!

Posted by 독설家

댓글을 달아 주세요

F1바라기 이야기2010.05.17 22:29

<이미지 출처 : www.afos.com>

아직 완공되지 않았지만, 완공 후 영암 F1 서킷에서 F1 코리아 그랑프리만 열리는 것이 아니라 아시아 페스티벌 오브 스피드!(Asian Festival Of Speed)라는 경기를 유치했다고 KAVO에서 발표를 했다!! 와우! 

그럼 올해만 F1 코리아 그랑프리,  F3 코리아 슈퍼프리, AFOS까지!!  3개! 

KAVO에서 국제적 규모의 경기를 꾸준히 유치한다면 당연히 볼거리가 많아지니 우리는 즐겁다!
그런데 우리만! 즐거운 것은 아닐까? 

우리 한국에도 우수한 드라이버가 많다. 그러나 그 시장이 작다! 그래서 관심도 부족하고 선수 활동만으로는 먹고 살기 어렵다.
아무리 우수한 드라이버라도 생존 문제와 연관된다면!! 더 이상 달릴 수 없다!! 
영암 F1 서킷으로 KAVO가 다양한 국제 행사를 유치하면서 덕분에 많은 국내 레이서들이 돈 걱정 없이 달릴 수 있는 환경적 기반이 마련되었으면 좋겠다.

근데 주변에 저렴한 숙소는...;;;아...

좀 찾아볼까;;; 나도 가야하는데...어디서 잘지...고민이다...

온종일 서킷을 달리고 바로 그날 차를 타고 올라온다는 것은 참 힘든 일이란 것을 태백에서 열린 GM대우 드라이빙 스쿨을 다녀오면서 알게 되었다. 물론 팀으로 움직이는 분들은 같이 차를 타고 이동하니 조금 덜 피로할 것 같지만... 
구경을 가더라도 하루 만에 영암을 다녀온다는 것은 상당한 체력을 요하는 일이라 할 수 있다.

쩝;;;근데 대충 검색하니 뭐가 없다. ㅠㅠ

F1 코리아 그랑프리가 열리는 것은 긍정적이기 때문에 항상 환영하지만 결국은 소수 사람들의 잔치가 되지 않을까 걱정이다. 그래서 같이 즐길 수 있는 숙소나 먹을거리를 찾아볼 예정이다. 어차피 찾으면 모두 즐거워야 하니! 
당연히 포스팅으로 공개할 예정입니다. 

요즘 출장이 많아서;;;저도 체력상 안 피곤한 범위에서 빠른 시일 내에 올릴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Posted by Steve J.U. Lee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0 코리안 GP.2010.05.12 15:50

올해 F1 열린다는 소식에 어떻게든 F1 경기를 보기 위해서 이리저리 알아보았는데요. 

우연히 F1 주최 KAVO 홈페이지에서 
'2010 FORMULA 1 KOREAN GRAND PRIX 마샬 및 오피셜 모집'이라는 것을 보았죠!!

오피셜은 자주 들어서 좀 알겠는데;;;; 

마샬?? ㅡㅡ;;a 그게 머지? 


궁금증은 이벤트 글에 나와있더군요. Staff!! 쉽게 말해서 경기 진행에 필요한 진행원!! 

저는 블로그로 F1을 알리게 되었지만, 속으로 따로 마샬, 오피셜로 지원을 해볼까 했었거든요. 
[어떻게는 F1을 보고 싶어서요;;;ㅋㅋ]

뭐 외국어!! 자신감으로 밀어붙이면;;; 어떻게 안 되겠니? 응?ㅡㅡ;; 
영어 말고 다른 말은 차암~ 잘하는데;;;

지원을 근데 결정적으로 저는 지원을 안 했습니다!! 왜! 차라리 글을 쓰는 것이 더 좋겠다고 생각을 했거든요...ㅋㅋ

F1의 박진감 넘치는 모습을 전체적으로 보고 싶을 뿐! 
특정영역만 보고 싶지는 않더라고요. 
물론 각 역할에 따라서 다른 매력을 느낄 수 있는 것이 사실이지만...;;; 

머쉰을 바로 옆에서 접한다면;;;; 아~ ㅎㄷㄷㄷ 떨려서 일이나 하겠어요? ㅋㅋ

넋 놓고 구경만 하겠죠?  멍~~~

뭐 어찌 되었던 이번에 마샬 및 오피셜 모집에 많은 사람이 지원을 했다고 합니다만, 살짝을 씁쓸하군요...

1,090명 모집에 1,600명이 지원했습니다. 
모터스포츠를 즐기는 사람들이 그만큼 적다는 것도 원인이 될 수 있기는 하지만 아직 F1 그랑프리가 국내에 제대로 알려지지도 않았다는 거겠죠. 저는 한 5,000명은 몰려서 고민을 했으리라 생각을 했거든요.

뭐 결과야 어떻게 되었든! 

처음 지원하는 분들이 대부분이지만, 오히려 우리나라 사람이 아닌 외국인들이 모국에서 이미 모터스포츠에 직접 참여하거나 마샬로 활동한 사람들이 지원했다는 보도가 있었는데요!!

자국에서 열리는 스포츠 경기가 아닌데 외국인이 지원을 한다?

외국인이 다른 나라에서 어떤 일이 일어나든 크게 상관을 하지 않습니다. 
특히나 세계적으로 인정되는 경기나 이벤트가 아닌 이상은 외국인의 참여를 기대하기는 어렵습니다. 

실제로 북경 올림픽 때 많은 한국유학생이 자원봉사자로 지원하였는데요. 
만약에 올림픽이 아니라 그냥 일종의 작은 경기였다면 과연 한국유학생들이 지원했을까요? 
아마도 지원은 하고 싶어하는 사람이 별로 없었겠죠? 
저도 그랬다면 자원봉사자 지원을 신청도 안 했습니다!! ㅋ

코리아 F1 그랑프리 마샬로 외국 국적을 가진 분들이 지원했을 했다는 것우리나라 사람들은 잘 모르지만 외국에서는 F1이라는 경기가 얼마나 큰 관심을 받는 스포츠인지를 확인하게 해주는 부분니다.
단지 우리나라에서만큼은 너무 인지도가 없는 이벤트로 인식되는 것이 너무 아쉽습니다. 

우리가 월드컵과 올림픽에 대해서 언제부터 크게 기대를 했나요? 
2002년에 한국에서 월드컵이 개최되지 않았다면, 88 올림픽이 우리나라에서 열리지 않았다면! 
그냥 다른 나라이야기라고 하고 넘어갔을 일들입니다. 
어느 나라에서 하든 그냥 하는구나 우리나라 사람들이 참여했구나 정도?

무조건 관심을 가져야 해! 라는 말은 하지 않겠습니다. 그런데 외국인들이 오히려 더 관심 가지는 F1 궁금하지 않으신가요? 

그냥 호기심만 가지셔도 좋습니다. 그게 시작이니까요! 





Posted by Steve J.U. Lee

댓글을 달아 주세요